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6

[WC 리액션] 러시아 감독, "5골이나 넣을 줄 몰랐다, 첫 승 기뻐"

기사승인 2018.06.15  02:37:47

ad42
공유
ad45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러시아의 스타니슬라브 체르체소프(55) 감독이 첫 승에 대한 놀라움을 표시했다.

체르체소프 감독이 이끄는 러시아는 15일 오전 0시(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에 위치한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사우디아라비아와의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A조 조별리그 1차전 경기에서 5-0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러시아는 개막전에서 첫 승을 신고했고, 개최국 첫 경기 무패 역사를 이어갔다.

32개 본선 진출국 FIFA 랭킹이 가장 낮은 두 팀의 맞대결이었다. 경기 전까지만 해도 “가장 지루한 개막전이 될 것”이라는 혹평이 쏟아졌다.

하지만 골 폭죽이 터졌다. 전반 12분 만에 가진스키가 헤더로 사우디의 골망을 가르며 대회 첫 골을 신고했다. 이어 전반 43분, 체리세프가 추가골을 터트리며 전반전을 2-0으로 앞선 채 마쳤다.

후반전에도 러시아의 공세는 멈출 줄 몰랐다. 후반 26분, 주바가 쐐기골을 터트렸다. 3-0으로 끝나는 듯 싶었지만 러시아는 후반 추가시간 두 골이나 더 몰아넣는데 성공한다. 후반 46분, 체리세프가 환상적인 아웃프런트 킥으로 사우디의 골망을 재차 갈랐고, 경기 종료 직전 골로빈이 직접 프리킥으로 골을 성공시키며 러시아가 사우디에 5-0 대승을 거뒀다.

경기 후 독일 공영방송 'ARD'와 인터뷰를 가진 체르체소프 감독은 "우리는 오스트리아에서 성공적인 전지훈련을 가졌고, 매일 오늘을 위해 훈련했다"면서 "비록 평가전에서 계속 이기지 못했지만 오늘 경기에만 집중했다. 첫 경기는 중요했고, 이겨서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이어 체르체소프 감독은 "나 또한 5-0 대승을 거둘 것이라 생각하지 못했다"고 놀라워 한뒤 "조국을 위해 첫 경기를 승리했다는 것이 매우 중요하고, 흥분된다"고 덧붙였다.

사진 = 게티이미지코리아, ARD 캡처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default_news_ad4
 

포토

1 2 3

연예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ad39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38
ad4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