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6

사리, “무리뉴 존중한다, 여러분도 존중해야”

기사승인 2018.10.20  00:03:51

ad42
공유
ad45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첼시의 마우리치오 사리 감독이 주제 무리뉴 감독과 맞대결을 앞두고 상대에 대해 존중하는 마음을 전했다.

첼시는 20일 밤 8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스탬포드 브릿지서 맨유와 2018-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를 치른다.

맨유의 무리뉴 감독이 최악의 위기 속에서 ‘친정’ 스탬포드 브릿지 원정을 떠난다. 비록 지난 A매치 휴식기 전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경기서 극적인 승리를 기록하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지만 여전히 순위는 7위다. 선두권과는 벌써 승점 7 차가 되면서 더 큰 분발이 필요한 상황이다.

첼시의 사리 감독과 너무도 비교가 되는 상황. 첼시는 현재 6승 2무 승점 20으로 맨체스터 시티, 리버풀과 선두권 경쟁을 하고 있다. ‘사리볼’이라 불릴 만큼 사리 감독의 색체는 첼시에 스며들고 있으며, 무리뉴 감독과 비교가 되는 것이 사실이다.

그러나 사리 감독은 비교 대신 존중을 선택했다. 사리 감독은 경기를 앞두고 가진 기자회견서 “우리는 모든 것을 우승한 감독에 대해 이야기 하고 있다. 그는 모든 곳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그래서 난 그를 존중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여러분 모두가 그를 존중해야 한다”라고 밝혔다.

이어 “맨유는 매우 강한 팀이다. 선수별로 봤을 때 EPL에서 최고의 팀일 것이다. 물로 현상황에서 팀으로서 맨시티가 더 낫지만, 선수별로는 맨유가 매우 강하다”라며 맨유를 경계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ad39
default_setNet2
ad38
ad4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