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6

[EPL 리뷰] '맨체스터는 하늘색!' 맨시티, 맨유 3-1 꺾고 '12G 무패+1위 복귀'

기사승인 2018.11.12  03:13:08

ad42
공유
ad47
ad45

[인터풋볼] 김병학 기자= '맨체스터 더비'의 승자는 맨체스터 시티였다.

맨체스터 시티는 12일 오전 1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19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2라운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이로써 12경기 무패를 달린 맨시티는 다시 선두 자리에 복귀했다.

[선발 명단] 아구에로vs마르시알 격돌!...포그바는 결장

맨체스터 시티(4-3-3): 에데르송(GK) - 멘디, 라포르테, 스톤스, 워커 - 다비드 실바, 페르난지뉴, 베르나르도 실바 - 스털링, 아구에로, 마레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4-3-3): 데 헤아(GK) - 쇼, 린델로프, 스몰링, 영 - 펠라이니, 마티치, 에레라 - 마르시알, 래쉬포드, 린가드

[전반전] 다비드 실바 선취골...역시 축구도사!

맨시티가 시작과 동시에 포문을 열었다. 전반 1분 베르나르도 실바가 페널티 박스 바로 앞에서 중거리 슈팅을 때렸고, 골문을 살짝 벗어났다. 전반 3분에는 수비수 뒷 공간으로 잘 파고든 실바가 중앙으로 크로스를 내줬지만, 아구에로와 베르나르도 실바의 동선이 겹치면서 슈팅으로 이어지지는 못했다.

이른 시간에 맨시티의 선취골이 터졌다. 전반 11분 좌우를 계속 흔들던 맨시티가 순간 골문 앞에 있던 다비드 실바에게 공이 향했고, 강력한 슈팅으로 맨유의 골망을 흔들었다. 선제골 이후 맨유가 점점 점유율을 높였다. 전반 25분 스몰링의 헤더 슈팅도 나왔지만 골문 윗그물에 얹혔다.

뜨거웠던 초반과 달리 중반으로 갈수록 경기는 점점 소강 상태에 접어 들었다. 그 와중에 맨시티가 다시 한 번 찬스를 잡았다. 전반 43분 중원에서 볼을 탈취한 베르나르도 실바가 순간 전진한 후 아구에로에게 패스를 내줬다. 아구에로는 곧바로 슈팅을 시도했지만, 옆그물을 때리고 말았다.

[후반전] 아구에로 추가골...1위로 다시 돌아간 맨시티

맨시티가 추가골을 넣었다. 후반 2분 역습 상황에서 아구에로가 드리블로 직접 페널티 박스 부근까지 들어갔다. 이후 마레즈와 2대1 패스를 주고 받고 빨랫줄 같은 슈팅으로 맨유의 골망을 또 한번 열었다. 후반 8분에는 베르나르도 실바의 돌파 이후 스털링의 슈팅까지 터졌지만, 골로 연결 되지는 못했다.

맨유는 린가드를 빼고 루카쿠를 투입하며 변화를 줬다. 효과는 바로 나왔다. 후반 11분 루카쿠가 마르시알의 패스를 받는 과정에서 페널티킥을 이끌어냈다. 키커로 나선 마르시알은 침착하게 오른쪽 구석으로 공을 밀어 넣어 추격골을 이끌어 냈다.

맨시티도 마레즈 대신 사네를 투입하는 교체를 감행했다. 후반 21분 사네의 드리블 돌파 이후 페르난지뉴의 중거리 슈팅으로 골문을 겨냥해 흐름을 다시 되찾아왔다. 답답한 경기력이 이어진 맨유는 마타와 산체스를 동시에 투입해 변화를 모색했다.

맨시티는 후반 29분 아구에로를 빼고 귄도간을 투입하며 중원에 무게감을 더했다. 좀 더 안정적으로 경기를 풀어 나가겠다는 심산이었다. 오히려 후반 40분 귄도간의 추가골까지 터졌다. 경기는 맨시티의 3-1 승리로 끝났다.

[경기 결과]

맨체스터 시티(3): 다비드 실바(전반 11분), 세르히오 아구에로(후반 2분), 일카이 귄도간(후반 40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1): 앙토니 마르시알(후반 11분, PK)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ad39
default_setNet2
ad38
ad4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