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6

[스즈키컵 리뷰] '또 이겼다' 박항서호 베트남, 필리핀 2-1 제압+결승 진출!...말레이시아와 격돌(합계 4-2)

기사승인 2018.12.06  23:17:34

ad42
공유
ad47
ad45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베트남이 필리핀을 꺾고 스즈키컵 결승에 진출했다. 베트남은 말레이시아를 상대로 10년 만의 스즈키컵 우승에 도전한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은 6일 밤 9시 30분(한국시간) 베트남 하노이에 위치한 미딩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필리핀과의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챔피언십(스즈키컵) 4강 2차전 홈경기에서 2-1 승리를 거뒀다.

원정에서 열린 1차전에서 2-1 승리를 거둔 베트남은 이날 2차전에서 필리핀을 제압하며 2전 2승의 전적으로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베트남의 결승 상대는 전날 태국을 제압하고 결승전에 선착한 말레이시아이다.

베트남의 골문은 당반럼이 지켰다. 은곡하이, 두이만, 딘트롱, 반하우, 쯔엉, 쑤안트루옹, 쾅하이, 반두억, 둑후이, 안둑이 선발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베트남은 전반 13분, 필리핀의 위협적인 공세에 말렸지만 주심이 페널티킥을 선언하지 않으며 위기를 넘겼다. 전반 16분, 쾅하이의 과감한 슈팅은 골문을 외면했고, 전반 27분, 쾅하이의 환상적인 바이시클 킥 역시 선제골로 이어지지 않았다.

추가시간이 2분 주어졌지만 베트남은 필리핀의 골문을 열지 못했고, 전반전을 득점 없이 마쳤다. 후반전도 공방전이 이어졌다. 베트남 벤치는 후반 16분, 쯔엉 대신 후이홍을 투입하며 수비를 강화했다.

후반 20분, 쾅하이가 과감한 슈팅을 날렸지만 골키퍼 정면으로 향하며 아쉬움을 삼켰다. 양 팀은 거친 경기 양상을 보이며 충돌하는 모습을 연출하기도 했다.

 

치열한 공방전이 펼쳐졌지만 양 팀은 이렇다 할 공격 기회를 만들지 못했다. 하지만 후반 38분, 쾅하이가 굳게 닫혀있던 필리핀의 골문을 열며 베트남이 1-0으로 앞서갔다. 후반 42분, 콩푸엉이 추가골을 터트리며 베트남이 완벽하게 승기를 잡았다.

이후 베트남은 후반 막판 영허즈번드에게 실점을 허용했지만 승리를 지켜내며 2전 2승 합계 스코어 4-2의 전적으로 스즈키컵 결승 진출에 성공했다. 결승에 오른 베트남은 말레이시아와 홈앤드어웨이 방식으로 대망의 결승전을 치른다. 2008년 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베트남은 10년 만의 스즈키컵 우승에 도전한다.

[경기 결과]

베트남(2) : 쾅하이(후반 38분), 콩푸엉(후반 42분)

필리핀(1) : 영허즈번드(후반 44분)

사진 = 스즈키컵 조직위원회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ad39
default_setNet2
ad38
ad4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