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6

[맨유 첼시] 맨유, 래쉬포드 PK골로 첼시에 1-0 리드(전반 진행 중)

기사승인 2019.08.12  00:50:27

ad42
공유
ad47
ad45

[인터풋볼] 이현호 기자=맨유가 마커스 래쉬포드의 페널티킥(PK) 선제골로 달아났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12일 오전 00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첼시와의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라운드에서 1-0으로 앞선 채 전반전을 진행 중이다.

홈팀 맨유는 마르시알, 래쉬포드, 린가드, 페레이라, 포그바, 맥토미니, 쇼, 매과이어, 린델로프, 완비사카, 데헤아를 내세웠다. 서브에는 로메로, 영, 제임스, 마타, 마티치 등이 자리했다.

원정팀 첼시는 아브라함, 페드로, 바클리, 마운트, 조르지뉴, 코바치치, 에메르송, 주마, 크리스텐센, 아스필리쿠에타, 케파가 출전한다. 벤치에는 알론소, 캉테, 풀리식, 지루 등이 이름을 올렸다.

첼시는 전반 12분 마운트가 오른발 중거리 슈팅을 시도했다. 이 공은 매과이어 몸에 맞고 굴절돼 데 헤아 정면으로 향했다. 맨유는 빠른 역습을 나섰다. 전반 16분 래쉬포드가 박스 안에서 드리블할 때 주마의 태클에 걸려 넘어졌다.

주심은 단호하게 PK를 선언했다. 직접 키커로 나선 래쉬포드는 강렬한 슈팅으로 첼시의 골망을 흔들었다. 이로써 경기 초반의 흐름은 맨유 쪽으로 기울고 있다.

사진=게티이미지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ad39
default_setNet2
ad4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