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6

[첼시 리버풀] '아놀드-피르미누 골' 리버풀, '2명 부상' 첼시에 2-0 리드 (전반종료)

기사승인 2019.09.23  01:17:41

ad42
공유
ad47
ad45

[인터풋볼] 윤경식 기자= 리버풀이 효율적인 경기 운용으로 첼시에 승기를 잡았다.

리버풀은 23일 0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스탬포드 브릿지서 열린 2019-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전반전을 2-0으로 앞선 채 마쳤다.

홈팀 첼시는 아브라함, 윌리안, 마운트, 캉테, 에메르송, 아스필리쿠에타, 케파를 선발로 기용했다. 이에 맞서 리버풀은 피르미누, 살라, 마네, 판 다이크, 아놀드, 아드리안을 내세웠다.  

리버풀이 먼저 득점에 성공했다. 전반 14분 리버풀의 첫 골이 나왔다. 박스 정면에서 나온 프리킥 상황에서 아놀드가 살라의 패스를 받아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연결하며 첼시의 골 망을 흔들었다.

첼시는 전열을 재정비하고 반격에 나섰다. 전반 24분 아르바함이 리버풀의 수비 라인을 무너뜨리고 빠져나와 일대일 기회를 잡았지만 아드리안의 선방에 막혔다. 그리고 전반 27분 아스필리쿠에타가 문전 혼전 상황에서 득점에 성공했다. 그러나 이 전 상황에서 마운트가 오프사이드 위치에 있던 것으로 판독됐고, 결국 골은 취소되고 말았다.

첼시가 주춤한 상황. 이를 리버풀이 놓치지 않았다. 전반 30분 프리킥 상황에서 피르미누가 헤더 슛으로 리버풀에 추가골을 안겼다. 2점 리드를 잡은 리버풀은 안정적인 경기를 펼치며 전반을 마무리했다.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ad39
default_setNet2
ad4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