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46

[공식발표] 전북 vs 수원 K리그1 개막전, 유튜브-트위터 통해 전세계 생중계!

기사승인 2020.05.06  14:02:50

ad42
공유
ad62

[인터풋볼] 이명수 기자= '하나원큐 K리그1 2020'의 개막전이 유튜브와 트위터를 통해 해외로 생중계된다. 전 세계 축구팬들에게 K리그 개막을 알리고 코로나19 극복의 희망을 전하기 위한 홍보 프로모션이다.

한국프로축구연맹(총재 권오갑, 이하 '연맹')은 5월 8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개최되는 '하나원큐 K리그 2020' 공식개막전 전북과 수원의 경기의 중계방송을 세계 어디서든 볼 수 있도록 K리그 공식 유튜브 계정(youtube.com/withkleague)과 공식 트위터 계정(twitter.com/kleague)를 통해 실시간 스트리밍 서비스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20시즌 K리그 타이틀스폰서인 하나은행의 후원을 통해 진행되는 이번 스트리밍 서비스는 국가와 지역에 관계없이 많은 축구팬들이 무료로 K리그 개막전을 접할 수 있게 하여 코로나19를 성공적으로 극복하고 개막하는 세계 최초의 리그인 K리그의 위상을 널리 알리고자 하는 취지이며, 2020시즌 공식개막전인 전북과 수원의 경기 한 경기에 한하여 서비스된다.

연맹은 국내 TV채널 및 포털사이트 중계화면과 별도로 영어 자막과 해설을 입힌 화면을 유튜브와 트위터에 송출할 예정이다. 영어 자막화 작업은 서울 강서구 마곡동에 위치한 K리그 미디어센터에서 실시간으로 이뤄지고, 영어 해설은 월드컵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호주 A리그 중계경험을 갖고 있는 영국인 해설자 사이먼힐이 호주 현지에서 원격으로 진행한다.

K리그는 코로나19 확산 사태 이후 '안전한 리그 운영'을 최우선 목표로 삼고 개막 연기와 일정 축소 등 신중한 대응을 해왔다. 선수단 및 관계자 전원이 감염예방 수칙을 철저하게 준수했고, 구단 간 연습경기 자제와 외부 접촉 최소화, 연맹이 마련한 매뉴얼 준수 등 철저한 방역시스템을 구축했다. 최근 K리그 선수단과 코칭스태프 전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코로나19 전수검사에서 검사대상자 전원이 음성 판정을 받음으로써, 2020시즌 K리그는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상태에서 5월 8일 개막을 맞이하게 됐다.

사진 = 한국프로축구연맹

<저작권자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3
ad39
default_setNet2
ad4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